에이네트(주) - 웰빙정보자료실

회사소개 | 제품&서비스 | 정보센터 | 고객지원 | 인재채용   






현위치: HOME > 정보센터 > 웰빙정보자료실


*

 지방섭취 많을수록, 시력저하 촉진된다

Hit : 1445

지방섭취가 많은 사람일수록 노인성 시력저하(황반변성)가 빨리 진행될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다.

 ‘노인성 황반변성(age-related macular degeneration)’이란 노화에 따라 황반 기능에 문제가 생겨 시력의 감소 또는 상실을 초래하는 질환이다. 

미국 하버드대학교 의과대학과 보건대학원의 공동 연구진은 이 질환의 초기단계에 있는 60세 이상 261명의 노인들을 대상으로 4.6년간의 추적연구를 실시하였다. 연구를 종료했을 때 101명의 환자들은 증세가 더 악화된 상태에 있었다. 

연구결과 지방 섭취량이 가장 많은 그룹의 사람들은 가장 적은 그룹에 비해서 증세가 악화된 비율이 3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경향은 동물성 지방이나 식물성 지방에 관계 없이, 전체 지방 섭취량이 많을수록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생선지방의 경우 일부의 사람들에게는 증세가 악화되는 것을 막아주는 효과가 있었고, 특히, 적어도 일주일에 한번씩 견과류를 섭취한 사람들은 증세가 악화된 비율이 40%나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지방섭취가 늘어나면 눈의 동맥에 지방 찌꺼기가 축적되어 이 질환의 진행을 촉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근래 평균수명의 연장으로 우리 나라에서도 ‘노인성 황반변성’ 환자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고 한다. 일단 이 증세가 나타나기 시작하면 이를 완전히 치료할 수 있는 방법이 없고, 단지 병의 진행을 늦추기 위한 제한적인 치료만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연구는 삶의 질에서 시력이 차지하는 비중을 고려할 때, 노인성 시력저하 예방차원에서 젊었을 때부터 지방섭취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는 것을 다시 한번 일깨워 주고 있다.





차(茶) 많이 마시면 면역체계 튼튼해질 가능성 있다
스트레스가 세포 서서히 죽인다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Mywin Communication